상단여백
HOME 사회
한우리 공직자 바자회 푸드트럭 운영돼지열병으로 축소...수익금 기부 예정

광주시는 8일 ‘2019년 한우리 공직자 바자회’ 일환으로 시청 3층에서 푸드트럭을 운영했다.

시는 당초 오는 11일 바자회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아프리카 돼지열병 발생에 따라 바자회를 취소하고 바자회 프로그램 중 이날 푸드트럭만 진행했다.

특히, 시청 구내식당인 송림홀 리모델링 공사로 구내식당 운영이 지난 3일부터 9일까지 일시 중단됨에 따라 시청직원들의 중식 이용에 어려움이 예상돼 푸드트럭을 운영했다.

시 관계자는 “아프리카 돼지열병으로 인해 올해 한우리 공직자 바자회를 부득이하게 취소하게 됐다”며 “푸드트럭 운영으로 인한 수익금은 전액 기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