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수자원공사-키르기스스탄 물 분야 MOU임종성 의원 주선...교류 활성화 기대

임종성 국회의원의 주선으로 한국수자원공사와 키르기스스탄 투자청 간의 물 분야 MOU가 지난 2일 체결됐다.

임종성 의원과 수자원공사 이학수 사장은 지난 2일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이 주최한 제6회 이식쿨 국제경제포럼에 참석, 양국간 수자원 및 상하수도분야 사업 촉진을 위한 협력 MOU를 키르기스스탄 투자청과 체결했다.

이날 MOU 체결식에는 임종성 의원,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 아딜벡 울루 슘카르벡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은 물론 보로노브 쿠밭벡 아일치에비치 부총리가 주빈으로 참석,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에 체결하게 된 물 분야 MOU는 지난 7월 이낙연 국무총리의 키르기스스탄 방문이후 양국간 교류가 확대되는 상황에서 이루어진 것으로, 협약을 기반으로 양국간 물 분야, 에너지 분야의 긴밀한 교류 활성화가 기대된다.

해당 MOU에서 양 당사자는 ▲기후변화에 대비한 통합 물 관리 ▲수력발전사업 ▲상하수도 분야에 대한 정보공유 및 신규 사업 공동개발 뿐만 아니라 ▲대상 분야의 기술교류 및 교육훈련도 협력하기로 합의해 양국간 물 분야 교류가 더 긴밀히 이뤄질 것으로 기대된다.

행사에 참석한 임 의원은 “키르기스스탄은 주로 상류지역으로 물을 이용한 발전 및 용수취득이 용이한 국가”라면서 “이번 MOU 체결로 인해 키르기스스탄의 물 산업 및 수력발전 분야 사업 발굴이 활발히 이뤄지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임 의원은 지난 6월 19일 아딜벡 울루 슘카르벡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 및 키르기스스탄 국회의원단의 방한을 맞아 수자원공사와의 MOU전 상호 실무논의를 이끌었으며, 팔당댐을 방문, 우리나라의 우수한 수자원관리능력을 소개한 바 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