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꿈드림센터, 학교밖 청소년 자립 지원청소년수련관 등 MOU 체결로 네트워크 구축

학교밖 청소년을 지원하고 있는 광주시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센터장 최은희)에서는 지역사회내 관련기관들과의 MOU를 체결하고 청소년들이 지역사회내의 경제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지난 8일 꿈드림에서는 광주시청소년수련관과 4차 산업 혁명시대 청소년 활동 변화 요구에 따른 미래인재 양성을 지원하기 위한 협약식을 갖고 청소년들의 활동지원 및 지역 청소년의 자립을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협약했다.

광주시청소년수련관은 학교밖 청소년이 꿈드림을 이용할 수 있도록 동아리실, 체육관, 헬스장 및 탁구장 시설 등의 많은 공간 사용을 협조해 주고 있으며, 지역사회 연계 등의 청소년 사업도 서로 협력하여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또한, 꿈드림에서는 지난 4월 (주)비앤비컴퍼니 커피 더 쏠(대표 이효숙)과 지역 청소년의 효과적인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업무 협약을 맺고 학교밖 청소년을 지원하고 있다. 커피 더 쏠은 검정고시를 통해 고졸 학력을 취득하고 자립준비 과정을 마친 청소년에게 취업의 기회를 주었으며, 현재 바리스타 자격증 취득 과정을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어쿠스틱 악기 클래스를 통해 지역사회의 편안한 휴식 공간을 제공하고 있는 어쿠스틱 아지트(대표 권무성) 폴리노트와도 협약을 맺고 청소년의 자립을 지원하고 있다.

실용음악 분야의 진로에 관심이 있는 청소년들에게 악기를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서로 협연하는 즐거움을 알고, 자신들의 곡을 스스로 만들어 봄으로써 성취감도 느낄 수 있도록 해주고 있다.

폴리노트는 청소년을 위한 공간이 전혀 없는 광주시 청소년들에게 편안하게 휴식하며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다락방 같은 문화 휴식공간을 제공해 주고 있다.

한편, 꿈드림에서는 2016년부터 광주경찰서, 한국잡월드, 광주시스포츠문화센터 등 지역의 관련기관 12곳과 MOU를 맺어 학교 밖 청소년의 자립지원을 위해 협력하고 있으며, 앞으로 고용노동 연수원등과도 업무협약을 맺는 등 지역네트워크를 확대해 구축해 나갈 것이라는 것.

꿈드림에서는 학교 밖 청소년이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단계별로 자립준비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이에 관심있는 학교 밖 청소년은 꿈드림(031-762-1318)로 연락하면 된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