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주시 민원전화 프로그램 변경공무원들의 전화친절도 자체평가도 실시
광주시가 고객중심의 행정서비스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5일과 6일 이틀동안전화프로그램 변경작업을 실시한다.

이번에 전화프로그램을 변경하게 되면 착신전화가 통화중이거나 3번 이상 벨이 울려도 받지 않을 때 옆직원에게 자동으로 전환되어, 그동안 시민들이 담당 공무원이 통화중일 경우 여러번 전화를 걸어야 했던 불편을 해소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시에서는 전화프로그램을 변경하면서 공무원들의 전화친절도 자체평가도 5일부터 14일까지 10일간 실시하기로 했다. 중앙노동경제연구원에 위탁 실시하는 이번 평가에서는 30개 실과소 및 읍면동 전직원들을 대상으로 수신의 신속성, 수화요령, 중계태도 등 10개 항목에 대해 평가한다.

지난 3월 주민자치과에서 자체적으로 실시한 내부평가에서는 수화요령, 고객지향성, 수신의 신속성 등은 비교적 높은 점수를 받았으나 종료태도, 종료인사, 답변의 적극성, 답변의 정확성 및 친절성은 낮은 점수를, 고객관심도와 응대의 신속성은 중간 정도의 평점을 받은 바 있다.시는 이번 평가결과를 분석해 개선계획을 수립하고 친절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김관현  ramen@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관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