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지역화폐 20만원 쓰면 3만원 페이백10% 인센티브와 별도로 추가혜택 제공

광주시는 지역화폐인 광주사랑카드를 20만원 이상 사용하면 기존 10% 인센티브 외에 3만원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소비지원금은 경기도가 소비지원금을 지급함에 따라 지원하며 소비지원금은 오는 18일 이후 광주사랑카드로 20만원을 사용한 경우 15%인 3만원을 경기도민 333만명에게 선착순으로 지급한다. 지급대상자에 포함이 되면 광주사랑카드 인센티브 10%와 경기도 소비지원금 15%를 더해 총 25%의 인센티브 혜택을 받게 된다.

다만, 소비지원금은 20만원 사용시 즉시 지급되지 않고 1차 10월 26일, 2차 11월 26일에 각각 지급될 예정이며 지급받은 소비지원금 3만원은 받는 날로부터 1개월이 지나면 소멸되기 때문에 반드시 그 안에 사용해야 한다.

주의할 점은 직접 충전한 금액을 사용해야 소비지원금 대상으로 인정되며 미등록 카드의 경우 인센티브 및 소비지원금 지급대상이 아니므로 충전 전에 경기지역화폐 앱 또는 오프라인 판매처에서 등록 후 사용해야 한다.

광주사랑카드는 경기지역화폐 앱, 오프라인 판매처(농협, 신협, 새마을금고)에서 발급 가능하며 광주내 유흥업소나 대규모 점포, 관외 사업자의 직영점 등을 제외한 광주사랑카드 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하다.

한편, 시는 월 한도 50만원까지 10% 인센티브 지급을 연말까지 운영 중이다.

백경진 기자  dickdick14@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