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남한산성새마을협, 위문품 기탁지역내 소외계층에 김 50상자 전달

남한산성면 새마을지도자협의회(회장 안수강·손명림)는 지난 15일 추석을 맞아 소외계층에게 전달해 달라며 김 50상자(50만원 상당)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문품으로 기탁했다.

매년 감자와 배추 등 나눔을 실천하고 있는 남한산성새마을지도자협의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지속적인 방역활동을 선도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이날 기탁 받은 성품은 저소득층 및 홀몸어르신 등 생활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추석 인사와 함께 방역수칙을 준수해 소중히 전달할 예정이다.

안수강·손명림 회장은 “우리 마을의 외롭고 소외된 이웃이 따뜻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이에 대해 최정원 면장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시기에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며 “항상 마을을 위한 봉사에 앞장서 주심에 감사드린다”고 화답했다.

김홍엽 기자  hongddoll@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