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스트레스, 전문가가 상담 돕는다”코로나 장기화에 따른 우울감 해소

광주시가 코로나19로 스트레스를 받는 정신건강 고위험군에 대한 심층심리지원을 한다.

시는 15일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시민들의 심리적인 불안과 염려로 정신건강 고위험군 발생 증가가 우려되고 있어 코로나19로 인한 정신건강 고위험군에 대한 심층심리지원 신청을 받는다고 밝혔다.

신청 방법은 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762-8728)에서 1차 상담을 진행해 위기 평가 후 전문가 상담이 필요하다고 판단되면 시에 신청할 수 있다. 모든 상담은 유선(비대면)원칙이며 의뢰받은 대상자에게 전화연락을 통해 상담일정을 정해 진행한다.

또한, 코로나19 관련 심리상담 서비스를 이용 중인 일반인 및 자가격리자 중 전문적인 상담이 필요한 경우 민간 전문가를 통한 최대 3회 유선상담을 실시한다. 상담 종료 후 지속상담 필요시 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사례관리를 받을 수 있다.

서근익 보건소장은 “시민들이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으로 생기는 소외감, 사회적 단절감 등 코로나19 우울감으로 불편을 겪고 있다”며 “많은 시민들이 전문가 심층상담 서비스 신청으로 위기 극복에 도움이 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백경진 기자  dickdick14@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