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지속가능발전협, 경안천 정화활동 펼쳐장마철 오염물질 정화 위해 민,관 50여명 참여 

광주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는 12일 이번 장마로 인해 쌓여있던 오염물질의 정화를 위해 경안천 청석공원에서 ‘깨끗한 경안천 가꾸기 환경정화운동’을 펼쳤다.

이날 정화활동에는 신동헌 시장을 비롯해, 광남동새마을협의회, 충청향우연합회, 경안동 주민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번 정화활동은 장마철 오염물질의 팔당호 유입방지를 위해 경안천에 쌓여있는 쓰레기를 수거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청석공원 인근에서 집중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신 시장은 “이번 정화활동이 ‘개발과 보전’이라는 가치의 공존을 통해 우리가 추구하는 지속가능한 발전을 실현하는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환경 친화적인 친환경 청정도시 광주의 랜드마크인 ‘경안천’을 더욱 더 건강하고 아름다운 하천으로 만들어가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지속가능 발전협의회 관계자는 “이번 정화활동을 시작으로 푸른 광주, 깨끗한 광주를 만들기 위해  지속적인 정화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유송열 기자  ysy0347@gmail.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송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