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청소년수련관, 의료진에 손편지코로나19 대응 감사 메시지 전달

광주시청소년수련관은 지난달 31일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고군분투 중인 성남시의료원 의료진에게 감사 편지와 후원물품을 전달했다.

이 프로그램은 6개월째 코로나19 대응으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의료진에게 감사함을 전하고 응원하기 위해 지난 6월부터 계획·운영된 프로그램으로 광주시 청소년 100여명이 참여해 직접 작성한 손편지로 의료진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았다.

활동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고생하시는 의료진분들 힘내세요. 화이팅”, “이 편지가 의료진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코로나19로 고생하시는 의료진분들을 생각하며 방역수칙을 잘 지키겠습니다”, “대한민국 의료진 파이팅” 등의 메시지 전달을 통해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서 고군분투중인 의료진에게 힘이 될 수 있는 메시지를 전달함과 동시에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길 기원하는 마음을 담았다.

청소년수련관 관계자는 “청소년들의 따뜻한 마음이 담긴 손편지가 코로나19 대응으로 지친 의료진분들에게 큰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