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의용소방대 인명구조함 정비활동장마철 수난사고 대비 태세 강화
광주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이 인명구조함 주변정리를 하고 있다.

광주소방서는 장마철 수난사고 발생에 대비하여 지역내 하천변에 설치된 인명구조함 81개소를 정비하고 있다.

최근 3년간 경기도 광주시 수난사고 80건 중 7~8월에 53.8%(44건)로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이에 광주소방서 의용소방대는 장마철 수난사고 발생에 따른 대비태세를 강화하기 위해 인명구조함 정비 활동에 나섰다.

주요 점검내용은 ▲인명구조함 외관상태 ▲인명구조함 주변 정리 및 비치물품 확인 등이며, 수난사고 다발지역 예방순찰도 병행 실시하고 있다. 

광주소방서 의용소방대원들이 인명구조함 비치 물품을 확인하고 있다.

한편, 한남호 광주소방서 남성의용소방대연합회장은 “인명구조함은 수난사고 발생시 광주시민 누구나 언제든 사용할 수 있는 장비로 시민의 생명을 지켜내기 위한 중요한 시설물”이라며 “구조장비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철저히 점검해 안전사고에 대비할 것”이라고 전했다.

김홍엽 기자  hongddoll@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