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아슬아슬’ 도로로 내몰린 주민들<카메라 고발> 인도까지 침범한 경안동 점포주들

경안동 골목에 보행자 안전을 위한 인도가 설치되어 있으나, 정작 인도 위를 불법점령한 점포들과 불법 주정차로 인해 주민들이 위험한 도로로 내몰리고 있다.

해당 골목은 등하교시간 학생들이 붐비며 안전에 취약한 노인, 주민들의 발걸음이 잦은 골목이다.

그러나 상가건물 점포주들이 손님을 끌기 위해 점포밖 인도를 점거, 각종 구조물을 설치해 놓는 등 시민들을 위험한 도로로 내몰고 있으며, 도로를 따라 주행하던 차량들도 아슬아슬하게 시민들을 비켜가는 등 인명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주민 A씨는 “평소에 당연히 인도가 막혀있어 도로로 다니는게 일상이었다”며“ 차량 이동이 잦은 도로임에도 인도가 없어 위험했던 적이 있다”고 말했다.

한편, 보도는 보행자를 위한 공간이다. 도로교통법 2조에 ‘보행자가 통행할 수 있도록 한 도로의 부분’이라고 정의하고 있다.

김홍엽 기자  hongddoll@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0
전체보기
  • 차미애 2020-07-31 23:25:12

    당연히차도에차가다녀야하듯
    인도엔사람이안전하게다닐수있어야합니다
    특별한사정을재외한
    붇박이식장애는시정되어야마땅합니다   삭제

    • 동상구 2020-07-30 20:55:19

      엄중단속!!!   삭제

      • 아이조아 2020-07-29 09:12:00

        차량도 차량이지만 옷가게마다 인도를 점령하고
        그것도 모자라 본인들의 차량으로 막아버리는건
        사람들보고 날아다니라는말??
        특히나 학교주변학원주변인데 시에서 꼭 보시고
        시정부탁드리며 또 한가지는 그 근처가 주차할곳이 너무부족합니다.광주성당이 평일에는 주차장이
        텅비어 있는데도 잠깐을 주차하지못하게 하고있는데 평일에는 열린주차장으로 사용할수는 없을까요?요즘같아서는 비가와서 애기데리러 갔다가 할수없이 10분정도 주차했는데 너무 무섭게 혼을내셔서 무안했습니다.차빼러가는사이 저학년인 아아이는 전화기도없고 비 흠뻑맞고왔는데 맘이별로네요.   삭제

        • 이건아니지 2020-07-29 00:13:15

          이기사를 광주시청담당부서에서 보시고 시정을 해주셨으면좋겠어요   삭제

          • 렉스 2020-07-28 20:53:05

            모친 역에 내려드리고 지나간적 있었는데요,
            33년 운전 경력자인 저도 긴장하고 지나갔었습니다.
            반드시 개선되어야합니다.   삭제

            • 늘새롬 2020-07-28 20:33:26

              아이가 학교 끝나면 학원갈 때 종종 다니는 길인데 늘 걱정입니다.
              가끔 시장에 가는 저도 안그래도 비좁은 인도에 물건들이 나와있어 차도로 나가게 되는데 그나마도 불법 주정차 차량으로 인해 아슬아슬 위태위태 합니다.
              잘 정리됐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 쪼코한우 2020-07-28 20:26:06

                시청은 이 문제를 해결할 생각도 안하는것 같아 넘 화가나네요!!   삭제

                • 두아이맘 2020-07-28 20:18:54

                  특히 구제옷집들학원입구까지 막아버리는 헹거들때문에 인도는 아예 없습니다.
                  단속부탁드립니다.   삭제

                  • 잔치국수 2020-07-28 18:18:15

                    시청에 민원넣어도 개선안되는 광주시 공무원들~   삭제

                    • 경안동 주민 2020-07-28 13:06:09

                      항상 위험했는데 좋은 지적해주는 기사네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