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뇌혈관질환자 통합돌봄서비스 실시수행기관 7개소 참여...맞춤형 지원

광주시는 보건복지부 사회적경제 육성지원 사업공모 2년차 사업으로 선정된 ‘뇌혈관질환 대상자 통합 돌봄 서비스’를 6일부터 실시한다.

이번 2년차 공모사업은 복지와 사회적경제 조직의 협업을 통한 서비스 사각지대 해소 및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서비스 내용으로는 운동재활, 가사지원, 식사지원, 주거환경 개선 서비스가 제공되며 광주시 지역내 사회적경제조직(지역자활센터, 라이프헬스케어, 클린광주, 홈케어마스터, 청보, 자연광주리, 맥스톤스포케어) 7개소가 수행기관으로 참여한다.

또한, 광주지역자활센터를 대표기관으로 사회적경제 조직간 연계협력(컨소시엄)을 확대해 사회적경제 육성과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 살리기에 앞장설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지역내 사회적 경제조직을 통한 뇌혈관질환 통합 돌봄 서비스 제공으로 뇌혈관질환 대상자의 신체적, 정서적 기능회복을 지원하고 사회적 경제조직의 기업이윤 확대 및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신청 및 자세한 사항은 경기광주지역자활센터(767-0768)로 문의하면 된다.

김홍엽 기자  hongddoll@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