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시, ‘청년저축계좌’ 참여자 모집“매월 10만원 저축시 3년후 1440만원”

광주시는 오는 17일까지 2020년 2차 ‘청년저축계좌’ 참여자를 모집한다.

청년저축계좌는 일하는 차상위계층 청년들의 근로의욕을 고취시키고 자립을 촉진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으로 매월 본인적립금 10만원 저축시 근로소득장려금 30만원이 함께 적립돼 3년 후에는 총 1,440만원의 목돈마련이 가능하다.

가입대상은 기준중위소득 50% 이하인 주거·교육급여 수급가구 또는 차상위 가구의 만15세~만39세 일하는 청년이며 공공근로 또는 사행성 업종 등 제외대상만 아니라면 근로유형에 관계없이 청년저축계좌 신청이 가능하다.

2020년 기준중위소득의 50%는 ▲1인 가구 월87만8,597원 ▲2인 가구 월149만5,990원 ▲3인 가구 월193만5,289원 ▲4인 가구 월237만4,587원이다.

가입자로 선정되면 3년간 근로활동을 지속하며 국가공인자격증 취득 및 연 1회 교육 이수를 해야 한다. 지원금은 주택 구매·임대, 의료비, 교육비 등 자립·자활에 필요한 용도로 사용 가능하다.

한 가구 당 한명의 청년만 통장 개설이 가능하며 기타 세부 사항 및 신청가능 여부는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문의 후 방문 접수하면 된다.

김홍엽 기자  hongddoll@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홍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