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안방에서 즐기는 ‘오페라 콘서트’국립오페라단 공연, 7월 7일 녹화중계

남한산성아트홀은 국립오페라단의 ‘오페라 하이라이트 콘서트’를 오는 7월 2일 남한산성아트홀 대극장에서 개최한다.

금번 공연은 코로나19로 인해 장기간 공연장 운영이 중단됨에 따라 지난 6월 8일 남한산성아트홀과 국립오페라단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영상화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공동으로 추진하게 되었으며, 무관중 영상촬영으로 진행한다.

이번 공연은 눈부신 지중해 빛 감성의 ‘이탈리아 오페라 아리아와 중창’을 국립오페라단이 새롭게 발굴한 신진 성악가들과 기존 국내 정상급 성악가들이 지휘자 금노상의 지휘로 경기필하모닉오케스트라와 함께 품격 있는 공연을 선사할 계획으로,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연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로 지친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어려운 상황이긴 하지만 앞으로도 시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기획하여 시민들에게 제공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진행한 공연실황은 오는 7월 7일 오후 7시 30분 네이버TV와 남한산성아트홀 페이스북, 유튜브 등 온라인 매체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유송열 기자  ysy0347@gmail.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송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