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코로나19 백신콘서트’ 성황리에 마쳐경기문화재단 ‘백만원의 기적’ 공모사업 일환

지난 24일 남한산성에 위치한 모 카페에서 그룹 소확행 프로젝트(대표 김미수)의 ‘코로나19 극복 백신콘서트’ 공연이 성황리에 진행됐다.

소확행 프로젝트 공연은 경기문화재단이 주체하는 ‘백만원의 기적’이라는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진행된 무대로 코로나19의 사회적 아픔을 전통예술로 치유하고자 기획됐다.

이날 공연에는 △기획 양도선 △경기민요 김미수 △판소리 최은선 △무용 윤채은 △가야금병창 김솔 △스태프 조보경 등 총 6명의 예술인들이 참여했다.

본 공연은 당초 평택역에서 하루의 일과를 마무리하는 퇴근길을 위한 콘서트로 기획됐으나 장마 등 기상 여건상 공연장소를 남한산성 인근으로 옮겨 진행한 것.

공연 관계자는 “본 공연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된 것 같아 매우 뿌듯하다”고 전했다.

또한, 공연에 동참한 예술인들은 코로나19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는 의료진을 위한 ‘덕분에 챌린지’에도 적극 동참하기로 뜻을 모았다.

유송열 기자  ysy0347@gmail.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송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