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87일 만에 학생들 맞이한 양벌초생활속 거리두기 실천...격일제 등교 수업

고등학교 2학년과 중학교 3학년, 초등학교 1∼2학년, 유치원생들의 등교 개학이 87일 만에 시작됐다.

양벌초등학교는 지난 27일 등교 수업을 맞아 코로나19로부터 감염병을 예방하기 위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고 있다.

또한, 학교운영위원회에서도 ‘함께 하면 우리는 이겨낼 수 있다, 코로나 함께 이겨냅시다’라는 현수막으로 교직원과 학생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김진길 교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예방 수칙을 준수하고 생활속에서 실천하고 있는 모습에서 양벌교육공동체 모두가 ‘생활 속 거리두기’에 적극 동참하고 안전한 교육활동의 장이 되도록 최선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벌초는 학부모 설문조사를 바탕으로 코로나19 감염 예방 및 학생 밀집도 최소화를 위해 코로나19가 안정화 될 때까지 홀수반·짝수반으로 나눠 격일제로 등교 수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