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교통사고 예방 홍보·교육 ‘맞손’경찰서-교통안전공단, 협업 논의

광주경찰서는 지난 24일 교통안전공단과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협업방안을 논의했다.

최근 5년간(2015∼2019년) 지역내 교통 사망사고 분석에 따르면 △사망자 수는 2016년부터 최근 3년간 꾸준히 감소하는 추세이나 △가해자는 사업용 차량에 의한 사고가 가장 많고 △피해자는 65세 이상 고령자가 가장 많으며 △장소적으로는 국도에서 대부분의 사망사고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양 기관은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를 위해 전 방위적으로 협력하는데 뜻을 모았으며, 광주경찰서는 △교통사고 사망자 감소를 위한 지속적인 시설 개선 △교통안전공단과 과속운행 등 합동단속을 포함한 단속 △노인들을 대상으로 한 홍보·교육에 힘쓸 계획이다.

또한, 교통안전공단에서는 이를 지원하기 위해 어린이 안전모·노인 지팡이·효자손 등 교통안전홍보물을 적극 제공하기로 협의했다.

아울러, 양 기관은 코로나19 관련 상황이 진정되면 지자체·시민단체 등과 합동으로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한 ‘범시민 Zero Vision 선포식’을 갖고, 올 연말까지 각 지역별로 릴레이식 캠페인을 전개할 방침이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