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주시, 장애인단체와 간담회장애인일자리 정책 등 의견 수렴

광주시는 지난 21일 시청 접견실에서 장애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장애인단체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신동헌 시장을 비롯해 9개 장애인단체 대표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으며 장애인일자리 창출 종합계획 수립을 위한 장애인 당사자의 의견 및 건의사항을 수렴하고 광주시의 장애인일자리 정책을 공유했다.

간담회 참석자들은 공공기관 및 민간기업 모두 장애인일자리 발굴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는 것에 뜻을 모았으며 공공부문에서는 ▲장애인직업재활시설의 활성화 ▲중증장애인생산품 구매활성화를 통한 채용안정화 ▲장애인직업능력 향상교육 ▲장애인일자리 배치기관 신규 발굴 ▲비취업장애인을 위한 사회참여지원이 주요 현안으로 거론됐다.

민간부문은 ▲장애인 전담 취업상담창구 운영을 통한 민간기업 취업연계 ▲민간기업의 장애인 채용 의무비율 준수 등이 논의됐다.

시는 장애인일자리 창출 종합계획을 토대로 T/F팀을 구성해 고급 일자리 발굴을 위한 상호연계적인 활동을 지속할 방침이며 취업 대상자 욕구조사 및 발굴을 통해 장애유형별 직업능력 향상 교육에 힘쓸 계획이다.

신동헌 시장은 “장애인일자리 창출 아이디어 공유를 위한 이번 간담회가 매우 뜻 깊은 시간”이라며 “광주시가 도내를 넘어 대한민국 최고의 장애인일자리 발굴 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