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다옴봉사회, 오포읍에 성품 기탁홀몸어르신에 손뜨개 모자 전달

매양중학교 학부모들로 구성된 다옴봉사회 김자영 대표와 회원들은 지난 28일 오포읍 행정복지센터를 방문, 홀몸어르신들에게 전달해 달라며 손뜨개 모자 25개(1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김 대표는 “아이들에게 모범이 되기 위해 한 땀 한 땀 정성을 들여 모자를 만들었다”며 “홀몸어르신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날 수 있기를 바란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이에 대해 권용석 오포읍장은 “정성껏 준비해 주신 나눔에 감사드리며 나눔의 문화가 아이들 뿐만 아니라 오포읍 주민들에게 귀감이 될 것”이라고 화답했다.

한편, 다옴봉사회는 지난해 덧신을 만들어 광주시노인종합복지회관에 기탁하는 등 매년 봉사활동과 나눔을 지속하고 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