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곤지암읍, 지역경제 챙기기 협약지역막걸리 유통 등 상호 협력키로

곤지암읍행정복지센터(읍장 유영성)는 지난 27일 센터 소회의실에서 지역내 기관 및 단체, 기업들과 지역막걸리 소비확대 및 육성을 위한 ‘생활밀착 지역경제 챙기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곤지암농협, 곤지암상인회, 성현유통 등 8개의 기관 및 업체, 주민단체가 참석한 가운데 민·관·기업이 상호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유지해 지역 막걸리의 보존 및 판매확대를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고용창출은 물론 기부금 적립을 통해 이웃과 함께 나누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마련됐다.

곤지암농협과 상인회는 별도의 매대 제공과 음식점 및 마트 등의 입점을 협조하고 지역내 주요 주민단체에서는 주민홍보와 분위기를 조성하는 등 유기적인 협력체제 구축을 협약했다.

또한, 막걸리 생산업체인 남한산성소주와 유통업체인 성현유통에서는 1병당 100원의 판매수익금을 곤지암 행정복지센터 등에 기부하는 등 불우이웃에게 ‘사랑나누기’를 실천해 따뜻한 기업문화 형성에 앞장설 계획이다.

강환구 남한산성소주 대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우리 지역 막걸리가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품질개발에 노력할 것”이라며 “사랑나누기 행사도 꾸준히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유영성 곤지암읍장은 “지속적인 기업의 성장을 통해 주민과 기업이 함께 행복한 곤지암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