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모아사랑 태교음악회 성료각종 공연과 출산용품 지원

광주보건소는 지난 19일 남한산성아트홀 소극장에서 ‘2019년 모아사랑 태교음악회’를 개최했다.

국제구호개발 NGO단체인 월드휴먼브리지가 주최하고 광주시가 주관한 이번 행사는 출산 준비에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 미혼모, 결혼이민자 등 임신부를 초청해 출산용품(15만원상당)을 지원하고 음악회를 통해 심신의 안정을 도와 행복한 출산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광주시 임신부 및 가족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전통악기 가야금 연주단 라파금, 너른고을 통기타 클럽, 광주시여성합창단, 남성 솔리스트 앙상블 등의 공연이 이어졌다.

특히, 음악회 참석자 모두에게 속싸개, 젖병, 배냇저고리 등 출산용품이 무료로 지원됐으며 추첨을 통해 유모차, 아기띠, 젖병소독기 등 육아용품도 제공해 임산부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행사에 참석한 신동헌 시장은 “건강한 출산을 기원하는 이번 태교음악회가 출산을 앞둔 가정에 좋은 선물이 되기를 바란다”며 “다양한 출산장려 시책 및 인구정책 발굴에 노력해 임신·출산·육아가 행복한 광주를 만들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