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송정동, 자살예방 생명지킴이 교육사회보장협 주관 사례 위주 강연

송정동행정복지센터는 지난 20일 센터 대회의실에서 광주시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자살예방 생명지킴이’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송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전재현·이상옥) 주관으로 추진됐으며 ‘너른고을 이웃보드미’로 위촉돼 있는 통장협의회, 새마을남녀지도자, 주민자치위원 등 복지활동에 관심이 있는 지역 주민 100여명과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어르신 60여명이 참석했다.

강의는 최지애 자살예방 전문 강사를 초빙해 자살위험에 놓여있는 가구나 주변 사람을 신속하게 발견해 자살예방센터 등 전문기관에 연계하고 위기 가정에게 적절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방법 등 사례 위주로 강연했다.

전재현·이상옥 공동위원장은 “너른고을 이웃보드미가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서 어려운 이웃의 목소리에 좀 더 귀 기울이고자 이번 교육을 추진하게 됐다”며 “복지대상자의 삶을 이해하고 위기가정 발견시 대처능력을 향상 시켜 어려움에 처한 지역주민들의 자살을 예방하는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송정동은 지난 6월 건강한 복지공동체를 만들기 위한 복지안전망 역량강화 교육을 한 차례 실시한 바 있으며 내년에도 지역의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자원 연계를 위해 다양한 교육을 추진할 예정이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