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市, 도장애인생활체육 우수사례 ‘2위’‘품안의집 보치아교실’ 우수상 수상

광주시장애인체육회가 지난 8일 화성 푸르미르호텔에서 열린 ‘2019 경기도 장애인생활체육 지원사업 우수사례 시상식’에서 우수시군(31개 시·군중 2위)으로 선정됐다.

또한, 장애인생활체육교실부문에서 향림원 산하 ‘품안의 집 보치아교실’이 우수 운영단체로 선정됐다.

장애인체육회에 따르면, 올해 초 사업공모를 통해 경기도장애인체육회로부터 대회·행사부문 7개, 생활체육클럽·교실부문 17개 사업이 선정됐으며, 한 해 동안 장애인들의 체육활동 참여에 최선을 다한 결과 도내 31개 시·군중 통합부문 2위와 생활체육교실부문 2위(우수상)를 수상하게 된 것.

장애인체육회는 지난 3월부터 10월까지 8개월간 장애인한마음체육대회(종합대회)와 장애인어울림체육대회(보치아·수영·볼링)를 개최하는 등 장애인생활체육의 활성화와 장애인의 건강증진을 위해 노력해왔다.

특히, 2개 생활체육클럽(볼링·보치아)과 15개 생활체육교실(볼링, 보치아, 태권도, 육상, 뉴스포츠 등)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게 적극 협조해왔다.

장애인체육회 관계자는 “매년 각종 우수 프로그램을 발굴해 장애인들의 체육활동 참여에 최선을 다한 결과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것 같다”며 “앞으로도 장애인생활체육의 활성화와 장애인의 건강증진을 위해 찾아가는 생활체육 서비스 및 생활체육교실을 더욱 활성화시키겠다”고 밝혔다.

한편, 장애인 생활체육 우수사례 시상식은 도내 장애인 생활체육프로그램 우수사례 선정을 통해 다양한 사례를 공유하고, 장애인들의 생활체육 참여 활성화 및 장애인 생활체육프로그램 홍보를 위해 개최되고 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