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시의회, 제270회 임시회 폐회2회 추경 1조3555억원 최종 의결

광주시의회는 지난 9월 2일부터 8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제270회 광주시의회 임시회를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2019년도 제2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안과 18건의 조례안,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 수정 촉구 건의안’ 등 3건의 건의·결의안을 심의·의결했다.

제2회 추경예산 심의에서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1조3,555억원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하여 총 2개 사업 7,940만원을 감액하여 수정 가결했다.

이는 1회 추경 1조2,067억원보다 1,488억원(12.3%) 증가한 1조3,555억원으로, 일반회계 1조134억원, 특별회계 3,421억원이다.

확정된 예산의 주요사업은 ▲범죄예방과 시민안전도시 구현을 위한 CCTV확대 설치 등 15억원 ▲건강도시 조성을 위한 퇴촌~남종간 자전거 도로개설공사 3억원 ▲도로교통 개선을 위한 도로개설 및 도로 확포장 공사 352억원(회덕~회덕간(시도31호선)도로 확포장공사, 삼리~도웅간(면101)확포장 공사 등) ▲시민 휴식공간 조성을 위한 광남생활체육시설 물놀이시설 설치 공사 10억원 ▲대기오염측정망 설치사업, 전기자동차 보급, 운행차배출가스 저감사업 등 94억원 ▲국‧도비 보조사업, 도시개발 특별회계 전출금 용도지정사업 등에 편성했다.

이번 회기 중 의원발의 조례는 총 3건으로 동희영 의원이 발의한 ‘광주시의회 행정사무감사 및 조사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과태료 관련 자치법규 정비계획을 반영하여 과태료 관련 조항이 규제법보다 우선하는 것처럼 보이는 법체계상 혼란을 제거하기 위하여 일부개정했다.

방세환 의원은 민간위탁 사무의 사전적정성 검토를 강화하고 재위탁 시에도 의회의 동의를 받게 하여 투명성을 강화하고자 ‘광주시 사무의 민간위탁 촉진 및 관리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또한, 이은채 의원은 생활임금의 적용대상을 확대하여 시민의 생활안정을 통한 복리증진에 이바지하고자 하고자 ‘광주시 생활임금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발의했다. 

한편, 제2차 본회의에서 동희영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시민 삶의 질 향상과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성공적인 생활SOC 사업 추진을 위하여 효율적인 조직 개편”을 촉구했다. 

박현철 의장은 폐회사를 통해 “제2회 추가경정예산이 낭비되는 사례 없이 시민들을 위해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집행될 수 있도록 하고, 추석 연휴 소외된 이웃을 챙기고 돌아보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