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추석맞아 백미 기탁 줄이어세용기전·바로농산, 나눔 실천

민족 최대 명절인 한가위를 앞두고 광주시에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따뜻한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세용기전(주) 안승용 대표는 지난 5일 광주시를 방문해 소외계층에게 전달해 달라며 백미 400포(10kg·1,200만원 상당)를 기탁했다.

또한, 이날 바로농산(주)/바로팩(주) 이원기 대표도 어려운 이웃에게 전해 달라며 백미 100포(10kg·300만원 상당)를 전달했다.

 

전달식에 참석한 안 대표와 이 대표는 “추석명절을 맞아 힘들게 지내는 이웃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매우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광주시의 어려운 분들을 위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세용기전(주)는 지난 2013년부터 1억1,000만원 상당의 성금과 현물을 기탁해 오고 있으며 바로농산(주)/바로팩(주)도 2013년부터 1,500만원 상당의 백미를 기탁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