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송정사회보장협, 라면·컵밥 지원특화사업으로 소외계층 방문 전달

송정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전재현·이상옥)는 추석을 맞아 기획한 ‘후루룩 뚝딱! 라면·컵밥 지원사업’을 추진했다고 5일 밝혔다.

이 사업은 송정동협의체 특화사업으로 결식이 우려되는 지역내 홀몸어르신 및 복지사각지대 100가구를 방문해 2만원 상당의 라면·컵밥을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하는 사업이다.

물품을 전달 받은 대상자들은 “명절에 가족이 선물을 들고 찾아온 것 같아 마음이 따뜻해졌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에 대해 전재현‧이상옥 공동위원장은 “어려운 이웃들이 보름달처럼 풍성한 명절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으로 이번 사업을 추진했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기획해 모두가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