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민승희씨, KT&G복지재단 문학상 ‘대상’동아리 문학교실 회원으로 수필부문 수상

광주시 학습동아리 ‘문학교실’ 민승희 회원이 제3회 KT&G복지재단 문학상 수필부문 대상에 선정됐다.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가 주관하고 KT&G복지재단이 지원한 제3회 KT&G복지재단 문학상은 ‘노년의 삶’을 주제로 전국 만 60세 이상 남녀를 대상으로 시와 수필 두 부문에서 작품을 공모했으며, 민승희 회원은 작품명 ‘낡은 바이올린’을 출품해 수필 부문 368편중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역량 있는 학습동아리들을 적극 발굴·지원해 평생학습으로 시민 모두가 행복한 광주시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문학교실’은 광주시노인복지관내 문학에 관심 있는 시니어 14명으로 구성된 학습동아리로 개인 문학작품 제작 및 복지관 작품발표회에 참여하며 노년기 삶의 질 향상과 자기개발을 위해 왕성히 활동하고 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