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오포초, ‘책과 노니는 날’ 운영작가와의 만남 등 책 읽은 문화 조성

오포초등학교는 지난 5일 전교생을 대상으로 다양한 체험중심의 ‘책과 노니는 날’을 운영했다.

‘책과 노니는 날’은 학생들이 책을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과정 중심 활동을 통해 교육공동체가 함께 책 읽는 문화를 조성하고자 기획한 독서행사이다.

독서행사는 나눔 바자회와 독서토론 및 작가와의 만남 등 학년 교육과정과 연계하여 체험중심으로 운영됐다.

1교시에는 자신이 가진 책 중 재미와 감동이 있는 도서를 서로 바꿔볼 수 있는 책 나눔 바자회를 운영하며, 2교시에는 독서토론 활동 및 뒹굴뒹굴 책읽기 등 책읽기 활동을 운영했다.

3~4교시에는 ‘로봇반장’ 책을 펴낸 송아주 작가를 초청해 힘이 불끈 솟고, 깔깔 웃기고, 눈물이 뚝뚝 떨어지는 이야기를 듣는 작가와의 만남의 시간을 갖는다.

김경희 교장은 “책과 노니는 날을 통하여 학생주도 독서 프로그램 운영으로 책을 사랑하고 독서를 생활화할 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어 자발적 독서습관 형성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뉴스  gin5000@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