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상번천리 하천서 차량 고립돼소방서, 3명 구조...1명 의식불명

태풍 ‘콩레이’의 영향으로 6일 오전 11시 56분경 남한산성면 상번천리에서 하천을 건너던 차량이 고립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탑승자 3명 가운데 2명은 안전하게 구조됐으며, 운전자 김모(65)씨가 급류에 휩쓸려 실종됐다가 1시간여 만에 발견, 의식 불명 상태로 병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