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청소년
오포능평어린이집, 플리마켓 가져수익금 전액 불우이웃에 기부키로

국공립 오포능평어린이집(원장 한상미)은 지난 9일 어린이집 앞마당에서 제2회 플리마켓 장터를 열었다.

오포능평어린이집의 플리마켓 장터는 지난해에 이어 아이들에게 지역사회를 배우고 사회구성원과 함께 어우러져 사는 삶을 체험하게 하는 지역사회 체험교육의 일환으로 기획된 행사다.

아이들은 장터에 참여하는 시작단계부터 학부모님과 함께 판매할 물건을 정하고 진열하면서 사회성을 배우고, 흥정하고 판매하는 시장원리도 익혔다.

특히, 이번 플리마켓 장터에는 어린이집 아이들이 오이와 파프리카, 양배추로 피클 병조림을 만들고 손수건을 자연물로 염색하여 제품을 만들고, 직접 텃밭에서 키운 상추, 쑥갓, 가지 등 각종 야채를 포장하면서 ‘농부 오포능평 어린이’라고 생산자 상표도 붙인 상품도 선보여 장터를 찾은 분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끌기도 했다. 

윤현주 학부모 운영위원장은 “플리마켓 장터는 교육효과 뿐만 아니라 참여한 아이들과 학부모님들 모두에게 뜻 깊은 경험을 주는 행사가 되었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플리마켓 장터운영을 통해 발생한 수익금 전액은 지난해처럼 오포읍사무소를 통해 불우이웃을 위한 성금으로 기탁될 예정이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