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경안·광남동 지역현안 해결할 터”이미영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광주시의원 나선거구(경안·광남)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이미영 예비후보가 지난 19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6·13지방선거 출정에 나섰다.

이날 개소식에는 자유한국당 소속 시장·도의원·시의원 예비후보와 당원, 지지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으며, 우리들선교센터의 축하 연주를 시작으로 이미영 예비후보의 공약 발표, 배성환 단비교회 교육목사의 축도 등이 진행됐다.

이미영 예비후보는 인사말을 통해 “저 이미영은 경안동에서 태어나 광주를 떠난 적이 없는 신토불이”라며 “우리 지역의 문제점이 무엇이고, 주민들이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는 광주시의 발전을 위해 일해야 될 때라는 열정으로, 어렵지만 정치인의 길을 선택했다”며 “시의정 참여에 기회를 주신다면 경안동과 광남동 지역 현안을 차근차근 해결해 나가겠다”고 피력했다.

이 예비후보는 주요 공약으로 ▲체계적인 도시개발사업을 통한 계획도시 조성 노력 ▲태전지구 교통난 해소와 관련해 중·단기계획 면밀히 재검토 ▲광남동 행정복지센터 건립 ▲광남동 복합문화시설 건립 ▲경안동 중앙근린공원 조성 등을 제시했다.

아울러 “꼼꼼한 시의정 살림꾼으로 시민의 소중한 혈세가 허투루 쓰이지 않도록 감시자의 역할은 물론, 광주시 발전을 위해 대안을 제시하는 일 잘하는 시의원이 되어 ‘소신껏 똑바로 해냈다’는 결과물로 꼭 보답하겠다”고 강조했다.

축사에 나선 홍승표 시장 예비후보와 박광서 도의원 예비후보는 “이미영 예비후보는 광주시민의 삶의 질 향상과 지역발전을 위해 큰 역할을 할 적임자”라고 강조하며 “지방정치는 정당이 아닌 인물론을 보고 뽑아야 한다”며 자유한국당 예비후보자들과 함께 선거 승리를 위한 필승을 다짐했다.

한편, ‘꼼꼼한 시의정 살림꾼’이라는 캐치프레이즈를 내건 이미영 예비후보는 광주초·경화여중·경화여고·숙명여자대학교를 졸업하고 경화총동문회장, 광주시여성합창단장 등을 역임했으며, 현재 자유한국당 광주시(갑)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으로 활동 중이다.

백경진 기자  dickdick14@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