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광주시 오포읍, 인구 10만명 돌파읍승격 17년만에...시 전체 28% 차지
10만번째 전입자인 한명석씨와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오포읍이 읍승격 17년만에 인구 10만명을 돌파했다.

오포읍은 지난 13일 오포읍행정복지센터 4층 대회의실에서 소병훈·임종성 국회의원, 조억동 시장, 이문섭 시의장, 각 도·시의원, 주민자치위원장, 오포읍 10만번째 전입자, 지역주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읍 승격 17주년 기념 및 오포읍 인구 10만명 돌파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은 기념사 및 축사, 10만명 기념 떡 컷팅식, 10만번째 전입자 꽃다발 및 기념품 증정, 읍 역사 PPT 상영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2001년 인구 약 3만명이던 오포읍은 9일 현재 4만10세대, 인구 10만50명으로 광주시 인구의 28%를 차지하고 있으며, 증가하는 인구수에 발맞춰 주민편익과 미래 행복도시 건설을 위해 능평복합문화센터, 주민자치센터, 광주시민체육관, 건강생활지원센터 등 사회기반 시설을 지속적으로 확충하고 있다.

아울러, 오포읍 10만번째 전입자는 지난 4일 오포읍 신현리로 전입한 한명석(53)씨가 행운의 주인공으로 당첨됐다. 한씨는 “오포읍 10만번째 주민으로 등록하게 돼 개인적으로 영광스럽게 생각하며 따뜻하게 환영해준 오포읍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이광균 오포읍장은 “오포읍에 10만번째로 전입한 한명석씨를 진심으로 환영한다”며 “오고 싶고, 살고 싶은 명품자족 오포읍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백경진 기자  dickdick14@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광주인 2018-04-13 21:36:09

    인구10만이라고 자랑할때가 아니다 . 10만의 주민을 어떻게 읍장이 모두
    관장할건가. 복지행정을 할려면 주민을 생각하면 행정력을 분산시켜서
    주민들의 많은 요구를 잘 해결해서 삶의 질을 향상시켜야한다
    인구만 많다고 자랑인가 빨리 행정동을 분리해서 주민의 삶의질
    향상에 전력을 기울여야한다. 모르면 물어서라도 해야지 동 분리를
    중장기 계획으로 언제한다는 말인가? 한심하도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