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주시, 현안사항 대책회의 개최미세먼지·폐플라스틱 수거 관련 토론

광주시는 지난 13일 시청 상황실에서 현재 사회적으로 이슈가 되고 있는 미세먼지 및 공동주택의 폐플라스틱 수거 문제 등 현안사항에 대해 긴급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박덕순 부시장 주재로 관계부서 국·과·팀장 등 13명이 참석해 미세먼지 저감 방안 및 공동주택 폐플라스틱 수거 대책, 성희롱 성폭력 예방 조치 등 현안사항에 대해 현재 추진중인 상황을 점검하고, 향후 시민불편을 최소화하는 실질적인 방법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 부시장은 “미세먼지를 자연재난으로만 생각하지 말고 발생 원인을 면밀히 분석해 이에 알맞은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을 수립할 것”과 “공동주택 폐플라스틱의 원활한 처리를 위한 안정적 수거대책을 강구하고 직장내 성희롱·성폭력 예방을 위한 교육을 상반기중 실시할 것”을 지시했다.

시 관계자는 “향후 전 부서 협업을 통한 미세먼지 저감 종합대책 수립 등 현안사항에 대한 행정력 집중으로 시민 생활 안전과 환경 개선을 위해 적극 노력할 방침”이라고 했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