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박해광 예비후보, 장애단체와 간담회“장애인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다”

박해광 더불어민주당 광주시장 예비후보는 지난 8일 광주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장애단체 관계자들과 장애 정책에 대한 소통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박해광 예비후보는 “2018년 평창동계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이 내일부터 시작된다”며 광주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하며 장애관련 일자리 공약을 발표했다.

박 예비후보는 장애단체 관계자들과 장시간 소통을 통해서 장애인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박 예비후보는 “광주는 장애인에 대한 정책 미흡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장애인 자립에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장애인 일자리는 지자체와 지역주민, 장애인이 서로 소통하여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소통을 강조했다.

구체적인 방안으로 박 예비후보는 ▲시청에 장애인 실업팀을 창단하여 장애인들이 경제적 안정을 얻고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 ▲장애인 바우처 택시 도입을 통해 교통약자이동을 적극 지원해 택시 사업자의 경제성과 이용자 간의 편의 제공 시스템 구축을 제시했다.

아울러 ▲시가 중심이 되어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적 기업 적극 육성 ▲시청사에 장애인 바리스타 북카페를 만들어 지역사회와 소통되는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박 예비후보는 지속적인 소통 간담회를 통해 광주시민과 함께 만드는 공약을 계속 발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쌍령동주민 2018-03-09 10:37:53

    장애인에게는 일자리가 최고의 복지라는 말 동감합니다.
    나중에 당선되시더라도 공약으로만 하는 이야기가 아닌 실제로 꼭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