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광주시, 설맞이 소외계층 위문복지시설 방문해 위문품 전달

조억동 시장은 13일 민족 고유 명절인 설을 맞아 지역내 노인 복지시설 ‘프란치스꼬의 집’과 장애인 복지시설 ‘소망의 동산’ 등 복지시설 14개소를 잇달아 방문, 과일과 떡국떡, 휴지, 백미 등 위문품을 전달했다.

이번 방문은 설을 맞아 소외계층과 함께 따뜻한 온정을 나누기 위해 마련됐다.

이와 함께 각 읍·면·동에서도 기초생활수급자 2,644세대에 상품권을 전달, 설을 맞아 훈훈한 사랑을 펼쳤다.

조 시장은 “광주시는 시민과 함께 문화와 복지가 어우러지는 행복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설을 맞아 어려운 이웃들이 모두 따뜻하고 풍요로운 명절을 지낼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