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임종성 의원, 내년 국비 125억원 확보도로확장·수해예방·진입도로개설 등

임종성 국회의원은 국회에서 2018년도 정부 예산안이 처리된 것과 관련해 국비 119억7,400만원과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5억원 등 총 125억여원 규모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6일 밝혔다.

세부 사업별로 보면 ▲국지도 98호선 도척~실촌(곤지암) 도로확장 공사비 50억원 ▲실촌(곤지암)~만선 도로확장 공사비 45억원 ▲곤지암천 수해예방 정비사업 10억원 ▲소나무 재선충병 피해목 이동식 파쇄기 보급사업 경기도 1억5,400만원을 포함한 14억7,400만원 등이다.

또한, 6일 행정안전부가 발표한 특별교부세에 초월 지역주민과 박해광 시의원이 건의해 임 의원이 추진한 초월읍 대쌍령리 진새골 진입도로 개설사업 5억원을 확보해, 총 124억 7,400만원의 국비를 확보했다.

임 의원은 “안정적인 재원확보를 통해 지역 SOC사업의 보상과 공사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올해는 협조가 원활하지 않았지만 내년에는 광주시와 좀 더 유기적으로 협조해 광주시민에게 필요한 국비를 확보할 수 있도록 더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남부지방경찰청이 광주시 도척면에 추진 중인 ‘의경 통합숙영지 사업’은 임 의원이 ‘주민들과 충분한 협의가 필요하다’며 국회 예산결산위원회 위원들을 적극 설득한 결과, 2018년도 예산안에 “경찰청은 ‘경기청 전의경 숙영시설 신축’ 사업 추진 시 적극적인 의사소통을 통해 주민 민원이 최소화되도록 노력하여야 한다”는 부대의견으로 반영됐다.

광주뉴스  webmaster@gjnews.net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