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역동초 개교 7개월만에 증축 논란역동초 학부모·인근 주민들, 증축 반대 나서

지난해 10월 개교된 역동초등학교와 관련해 최근 교육청이 증축을 계획하고 있다는 소문이 나돌면서 학부모와 역동 이편한세상 주민들이 증축을 반대하는 등 논란이 일고 있다.

역동초 학부모와 역동 이편한세상 아파트 주민들은 지난 4월 19일 ‘역동초공동대책위원회’를 결성해 역동초등학교 증축에 대해 반대의사를 표명해왔으며, 지난 11일 공동대책위원회 주최로 ‘역동초증축문제 설명회’를 가졌다.

이들은 설명회를 통해 “당초 아파트가 준공되기 전 입주예정자들은 ‘역동초등학교 증축이 필요할 경우 공사해 달라’고 요청했으나 당시 교육지원청 담당자는 ‘증축은 불필요하다’고 말했었다”며 “개교된 지 7개월밖에 안된 학교를 증축한다는 것은 말도 안 되며, 이런 공무원들의 무능과 무책임에 분노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현재 역동초등학교는 인근 W아파트 아이들까지 수용할 수 있는 여력이 있으며, 증축공사로 인해 분진과 소음, 학교의 공사장화로 인해 아이들과 교사들을 위협할 수 있다”며 “지금 교육청이 증축을 계획하려는 것은 쌍령1지구내 초등학교 설립에 제동이 걸리면서 P아파트 학생들을 역동초등학교로 학군을 배정하려는 것이 아니냐”고 주장했다.

아울러 “P아파트에서 역동초등학교까지의 거리는 약 4.5km로 초등학생이 등·하교하기에는 어려움이 있다”며 “광주시와 교육지원청은 쌍령1초를 포함한 광주내 신설학교 승인을 위해 모든 역량을 다해 노력하라”고 강조했다.

이와 관련해 광주하남교육지원청 관계자는 “역동초등학교 증축에 대해 확정된 내용은 전혀 없다”며 증축에 대해 부인하며 말을 아꼈다.

한편, 역동초공동대책위원회는 학부모와 입주민을 대상으로 반대서명운동을 받고 있으며, 앞으로 1인 시위를 벌일 계획으로 학교 증축 논란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백경진 기자  dickdick14@naver.com

<저작권자 © 광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경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57
전체보기
  • 안전제일 2017-05-19 13:46:35

    세월호참사를 겪고도 아직 안전보다 돈을 중요시하는군요.
    교육부 교육청이 먼저 그 많은 학생들 희생부터 배우고 학생들에게 안전한 환경을 만들어 가는데 앞서 가야 되는데 이게 뭐예요?!
    제발 아이들에게 조금이라도 위험한 가능성이 있는 건 하지마세요.
    이거 역동초만에 문제 아니에요.
    증축 반드시 막아야 돼요.
    이런거 그냥 넘어가면 대한민국에 미래는 없어요!   삭제

    • 모모 2017-05-19 10:05:58

      교실이 충분한데 증축을 지금 쓸데없이 왜 하려하죠?네?
      누가봐도 증축은 납득이 불가한 상황입니다
      제발 돈 때문에 아이들과 선생님들에게 피해 좀 주지 마세요! 증축이 굳이 불필요하다는거 교육청도 다 알고 있지않습니까!!
      증축 필요성에 대한 확답도 못하면서 은근슬쩍 추진하려 합니까?
      4키로가 넘는 곳에서 아이들 어찌 통학을 하나요!어영부영 눈 가리고 시간끄는거 다 보입니다!
      아이들을 가지고 장사할 생각 마시고
      증축 당장 취소하고 학교 신설하라구요!
      답답한 공무원들님.. 증축 어서 취소하세요!   삭제

      • 중축이 왠말이냐 2017-05-19 08:59:51

        중축이 왠말인지요~~~!!!
        아이들에 안전과 공부할 여건을 방해하는 중축보다는 학교신축이 맞는거 같은데요~~~!!!   삭제

        • 팩트는 2017-05-18 22:02:46

          팩트는 돈때문인거 다 아는사실인데
          뭘 돌려말해요?
          지금 다른곳에서 학교증축비 준다니깐
          교실남아도는데도
          돈이다~~~! 증축하자~~~!
          하는건데
          누굴 바보로아나   삭제

          • 세옹지마 2017-05-18 17:49:12

            무능함의 끝판왕을 보는듯합니다.
            소상공인들도 열심히일해서 돈버는데
            열심히들좀하세요~   삭제

            • 가을하늘 2017-05-18 17:22:01

              역동초의 무리한 증축은 분당과 부산에서처럼
              공사중 인명피해를 야기할수 있으며 공사후에도 교실이 줄줄새서 곰팡이가 생긴다는건 알고계시나요?
              또한 수업중 소음과 분진의 위험에서 아이들과 선생님은 누가 보호해줄 수 있나요?
              무리한 증축으로 지진에 취약해진 건물,가려진 빛 순환되지 않는 공기안 교실에서 선생님과 학생들이 서서히 병들어가고 ...
              가슴이 답답하네요   삭제

              • 엄마 믿지 2017-05-18 15:03:04

                7개월이 채 되지도 않은학교라
                운동장은 다져지지 않아서 뛰면안된다 하고
                체육관은 위험해서 개방못한다 하고
                교실에서뛰지마라.복도에서 뛰지마라
                한창 뛰놀고싶은 우리아이들을 가둬두고
                이제 공사장으로 만들겠다니요
                진정 아이들을 위한 행정이 무엇인지 생각좀
                잘해보시지..씁쓸합니다   삭제

                • 증축반대 2017-05-18 14:41:36

                  개교 7개월만에 증축이라니 말도 안됩니다.아이들이 맘껏 뛰어놀수 있는 행복한 학교가 되어야하는데 점점 아이들만 늘어나 각박한 학교가 될것 같습니다.책상에서 서류로만 하는 행정이 아닌 아이들을 진심으로 생각하는 마음으로 하는 행정이 되었으면 합니다.   삭제

                  • 유산균 2017-05-18 13:48:35

                    광주에는 인구수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추세인데
                    초등학교 신설 계획은 무산이 되고
                    지은지 몇달 안된 학교를 증축한다는 것은 어처구니가 없네요. 이학교 저학교 증축을 해서 학생들 피해를 줄게 아니고 신설을 해야하지 않나요. 교육청 공무원들은 대체 무슨 생각으로 일을 하나요 생각이 있긴 하나요.   삭제

                    • 행복한아이들 2017-05-18 12:58:36

                      체육대회조차 못할 좁은 학교운동장 보고 기겁ㅡㅡ
                      그 많은 아이들 어디서 맘껏 뛰어 놀라구 증축을
                      계획하시는 건지요?   삭제

                      57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전체보기

                      Back to Top